제목 글쓴이 등록일 조회
경북, ‘청년애꿈’ 수당 지원… 취업·근속환경 제공 정혜진 2022-05-16 09:45:45 2133

경북 안동시 풍천면 경북도청 전경. 경북도 제공 경북도가 청년의 취업과 사회 정착을 돕기 위해 지원금을 준다.

경북도는 올해 청년 1350명에게 ‘청년애(愛)꿈’ 수당을 지급한다고 20일 밝혔다.

도는 지역 중소기업 면접을 보는 청년에게 회당 5만원씩 최대 6차례 지급한다. 취업 경험이 없는 청년이 올해 지역 중소기업에 취업했을 때는 축하금 50만원을 준다.

근속장려 수당은 120만원이다. 지역 중소기업에 취업해 1년 이상 재직 중이고, 근로 개시일부터 신청일까지 지역에 주민등록을 유지한 청년을 대상으로 한다.

면접 수당과 취업 성공 수당은 자격 요건을 충족하는 청년에게만 선착순으로 지원한다. 근속 장려 수당은 별도 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결정한다. 도는 지난해 1170명에 수당을 지급했고 올해는 인원을 1350명으로 늘렸다.

하대성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청년이 안정적으로 구직활동을 하고 지역에 정착하는 데 수당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